Home > 알림마당 > 산업뉴스
이름 관리자 이메일 test@test.com
작성일 19.06.28 조회수 252
파일첨부
제목
내년 R&D 예산 17조…반도체·미래차·바이오에 집중
내년도 국가 연구개발(R&D) 사업에 올해 예산보다 2.9% 증가한 16조9000억원이 투입된다. 시스템 반도체124, 미래형 자동차, 바이오헬스 등 3대 중점산업과 미세먼지와 미세플라스틱 등 국민 생활 문제 해결, 기초연구 분야에 투자를 집중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제6회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심의회의에서 '2020년도 국가연구개발사업 예산 배분·조정안'을 확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정부는 시스템 반도체, 미래형 자동차, 바이오헬스 등 3대 중점산업에 투자를 강화했다.



시스템 반도체에는 내년 1450억원을 투입한다. 올해 예산(770억원) 대비 88.3% 늘어난 수치다. 미래형 자동차에는 올해 1517억원에서 40.3% 늘어난 2128억원을 투자한다. 바이오헬스 기술 개발에는 1조300억원에서 8.2% 증액한 1조1200억원을 지원한다.



5G(5세대 이동통신) 디바이스 및 콘텐츠 개발 투자도 올해 1617억원에서 내년 1862억원으로 15.2% 는다.



문재인 대통령 국정과제인 기초연구 투자도 대폭 강화했다. 올해 1조7100억원에서 2600억원 늘어난 1조9700억원을 배정했다.



창의, 도전 연구 활성화를 위한 예산도 신설했다. '혁신도전 프로젝트'(가칭)와 과학계와 산업계의 난제 해결을 위한 '과학난제 도전 융합연구'(가칭)에 각각 120억원, 35억원을 투자한다.



미세먼지와 미세플라스틱 등 국민 생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R&D 투자액도 늘었다. 재난안전 R&D 예산은 내년 1조1=600억원으로 올해보다 10.4% 증가했다.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서는 올해 예산보다 28.7% 많은 1451억원을, 생활환경 개선 R&D에는 63.3% 늘어난 836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중소기업 R&D 예산은 올해보다 2.6% 많은 1조7500억원을, 지역 R&D에는 8.7% 늘어난 8006억원을 투자한다. 일자리 창출을 위한 R&D에는 올해 1조800억원에서 14.5% 늘어난 1조2300억원을 지원한다.



과기정통부는 올해 8개 분야에 적용했던 패키지 투자 플랫폼을 내년에는 10개로 확대 적용한다. 패키지 투자 플랫폼은 관련 기술과 산업, 제도를 하나의 '시스템'으로 묶어 통합 지원하는 방식이다. 내년도 R&D 예산 배분·조정안은 30일까지 기획재정부에 통보된다. 기재부는 인문사회 R&D 예산과 함께 내년도 정부 예산안을 확정해 9월 중 국회에 송부한다.



김성수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은 “혁신성장 성과창출을 가속하고 과학기술 역량을 강화하는 데 집중했다”고 설명했다.
이전글 日, 차세대 반도체 R&D까지 겨냥했다…포토레지스트 규제 리스트 분석
다음글 넥슨 매각작업 사실상 백지화
        
사이트맵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회 :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봉영로 1620, 218호(영통동, 대우월드마크), 우)16704 전화 : 031-8004-7550, 팩스 : 031-8004-7500

Copyright(c) KATI.OR.KR. All Rights Reseved.